‘어서와 한국은’ 핀란드 3人, 한국의 모든 게 신기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MBC에브리원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핀란드 친구들 3인의 한국 여행기가 베일을 벗었다.

16일 방송된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핀란드인 페트리 칼리올라가 출연했다. 이어 그의 친구들로 빌레와 사미, 빌푸가 소개됐다.

세 사람은 공항에 도착하자마 커피 체인점에 들렸다. 이들은커피를 한 번도 먹어본 적 없다. 지금 굉장히 떨린다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공항에 있는 로봇 청소기를 보고도이 아이의 정체는 대체 뭐냐. 얼른 도망가야겠다며 신기해했다.

특히 빌레는 공항 버스에 탄 뒤 안전벨트를 보며이거 너무 신기하다. 어떻게 매는지 아냐며 끊임없는 호기심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