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태곤, 이경규 몰래카메라 계획… 성공할 수 있을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채널A '도시어부'

사진=채널A ‘도시어부’

16일 방송되는 낚시 여행 버라이어티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이하 ‘도시어부’)에서는 속고 속이는 몰래카메라 현장이 공개된다.

배우 이태곤은 낚싯바늘이 바위에 걸리자 이덕화에게 “7자 물고기를 잡은 것처럼 해 마닷(마이크로닷)과 경규 형님을 놀라게 하겠다”라고 속삭이며 깜짝 몰래카메라를 준비한다. 잠시 뒤 이태곤은 7자 참돔을 잡은 것처럼 몸을 못 가누는 시늉을 하고 이덕화는 이 모습에 환호하며 열연을 펼친다.

왁자지껄한 소리에 선실에서 휴식을 취하던 이경규는 바로 뛰어나와 “참돔이야? 부시리야?”라며 놀란 반응을 보이고 낚싯대에서 눈을 떼지 못한다.

킹태곤과 이덕화가 ‘몰래카메라의 신’ 이경규를 속이는데 성공할 수 있을지 여부는 16일 오후 11시 ‘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