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우도환X류화영 러브라인에 에릭남 OST까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 출처=KBS2 '매드독' 캡처

사진 출처=KBS2 ‘매드독’ 캡처

KBS2 수목드라마 ‘매드독'(극본 김수진, 연출 황의경)의 우도환과 류화영의 러브라인이 에릭남의 OST ‘해가 지기 전에’로 더욱 깊어지고 있다.

지난 15일 방송된 ‘매드독’에서는 진짜 모습을 숨기고 살아가던 김민준(우도환)이 ‘매드독’ 팀에 동화된 모습이 공개됐다.

특히 김민준과 장하리(류화영)의 핑크빛 기류가 돋보였다. ‘매드독’ 팀의 회식 후 술에 만휘찬 김민준을 데리고 들어오던 장하리가 그와 함께 넘어진 것. 정신을 못 차리는 김민준에게 장하리는 “아프냐? 나도 아프다”라고 소리쳤지만, 김민준은 “아프면 안되는데 장하리 씨”라는 다정한 말을 건넸다.

김민준의 대사에 맞춰 흘러나온 에릭 남의 OST ‘해가 지기 전에’는 잠든 김민준 옆에서 혼란스러워하는 장하리의 눈빛과 어우러져 설렘을 안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