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의 재능기부’ 일촉즉발 손병호 게임 “이혼한 사람 접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net '프로젝트S : 악마의 재능기부' 9회 방송 이미지

Mnet ‘프로젝트S : 악마의 재능기부’ 9회 방송 이미지

Mnet ‘프로젝트 S: 악마의 재능기부’에서 신정환과 탁재훈이 오랜 지인들과 아슬아슬한 손병호 게임을 펼친다.

신정환과 탁재훈은 16일 방송되는 ‘프로젝트 S: 악마의 재능기부’에서 지상렬, 김성수, 김상혁, 김진, 김형범, 임형준, 슬리피, 뮤지, 허민영과 함께 MT를 떠난다.

그들은 자리에 참석한 서로를 확인한 후 “잃을 게 없는 사람들은 다 나온 것 같다”, “이게 무슨 막장 캐스팅이냐”고 서슴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위험한 수위를 넘나드는 손병호 게임이 펼쳐진다. 김상혁은 “이혼한 사람 접어”라고 말하고 탁재훈은 “이혼한 게 죄냐”고 발끈한다. 또 “은행 빚 있는 사람 접으라”는 말에 “제2 금융권은 되는 거냐” “개인 대 개인은 되냐”는 질문이 쏟아진다.

제작진은 “이번에 모인 열한 명이 서로 오랜 지인 사이다 보니 어느 때보다 솔직하고 가감 없는 토크가 펼쳐졌다”고 말했다.

신정환과 탁재훈의 MT 이야기는16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