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日 ‘홍백가합전’ 출연 확정…유일한 한국 가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트와이스/제공=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제공=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가 한국 가수로는 유일하게 일본 연말 특집 음악 방송 ‘홍백가합전’에 출연한다.

트와이스는 16일 오전 도쿄 시부야 NHK 본사에서 열린 ‘홍백가합전’ 제작 발표회에 참석했다. 그들은 “트와이스가 일본 데뷔 후 얼마 되지 않았는데 홍백가합전에 출연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데뷔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저희를 더욱 많은 분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하고 싶다”고 출연 소감을 말했다.

일본인 멤버 사나는 “트와이스가 일본 데뷔 후 얼마 되지 않았는데 홍백가합전에 출연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데뷔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저희를 더욱 많은 분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홍백가합전’은 매년 12월 31일 일본 공영방송 NHK에서 방송되며 올해로 68회째를 맞는다. 한 해 동안 활발한 활동을 펼친 가수들이 홍팀과 백팀으로 나눠 공연을 통해 대항전을 갖는 방식이다. 유구한 역사만큼 역대 최고 시청률은 81%, 평균 시청률은 40%를 상회한다.

트와이스가 출연하는 68회 ‘홍백가합전’에는 엑스재팬, 아라시, 칸쟈니8, AKB48, 케야키자카 46, 노기자카 46 등 일본 유명 가수들이 출연한다.

한국 가수가 ‘홍백가합전’에 출연하는 것은 2011년 동방신기, 소녀시대, 카라 이후 6년 만이다. 트와이스는 유일한 한국 가수로 참여하는 것뿐만 아니라 일본 데뷔를 한 해에 프로그램에 입성을 이루었기에 더욱 의미가 깊다.

트와이스는 6월 28일 앨범 ‘#TWICE’를 통해 일본에서 데뷔했다. 데뷔 사흘 만에 아사히TV의 ‘뮤직 스테이션’에 출연했다. 또한 7월 2일 도쿄 체육관에서 열린 현지 쇼케이스에는 2회 공연에 1만 5천여 명의 팬들이 몰렸다.

앨범 판매량 역시 기록 행진을 낳았다. ‘#TWICE’는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사흘 연속 1위, 6월 월간 앨범 차트 2위에 등극했고, 일본 레코드 협회가 25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앨범에 부여하는 플래티넘 앨범 인증을 받았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