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트럭’ 新 미션, 10만원으로 백종원 위한 한상 차리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사진=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이하 ‘푸드트럭’)의 백종원이 고난이도 미션을 공개했다.

17일 방송될 ‘푸드트럭’ 광주 편에서는 첫 번째 미션을 통과한 12팀의 도전자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미션이 공개된다.

백종원은 최근 녹화에서 미션 공개에 앞서 고생한 도전자들에게 ‘애호박 고추장찌개’를 만들어 식사를 대접했다. 백종원의 음식을 맛본 도전자들은 연신 “맛있다”를 연발했고 촬영장은 훈훈함이 감돌았다.

하지만 훈훈함은 잠시였고, 백종원은 곧바로 도전자들에게 두 번째 미션 ‘10만원으로 백종원을 위한 한상 차리기’를 공개했다.

10만 원 내에서, 3시간 안에 장보기는 물론 요리까지 마쳐야 하는 고난도 미션으로, 도전자들은 그야말로 패닉이었다. 이에 백종원은 “메뉴는 어떤 것도 상관없다. 맛보다 메뉴에 대한 스토리가 관건”이라며 미션의 의미를 설명했다.

도전자들은 백종원에게 최고의 요리를 대접하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재료를 저렴하게 구입하기 위해 시장을 가는가 하면, 과감하게 전액을 사용하며 푸짐한 한상을 예고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공개된 12가지 다양한 요리 중 백종원의 눈에 띈 특별한 메뉴가 등장했는데, 백종원은 이 음식을 보자마자 “어디서 많이 보던 음식이다. 지금 나한테 배틀 신청하는 거냐?”라는 의미심장한 멘트로 눈길을 끌었다.

백종원을 만족시킨 한 상의 주인공은 누가 될지, 그 결과는 오는 17일 오후 11시 20분 ‘푸드트럭’에서 공개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