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혁의 사랑’ 최시원X강소라X공명, 강수그룹 변혁위해 의기투합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변혁의 사랑'

/사진=tvN ‘변혁의 사랑’

tvN 토일드라마 ‘변혁의 사랑’(극본 주현, 연출 송현욱 이종재) 최시원, 강소라, 공명의 강수그룹을 변혁하기 위한 의기투합 현장이 포착됐다.

‘변혁의 사랑’ 측은 16일 최시원이 특유의 능청스런 표정과 의미심장한 미소로 강소라, 공명에게 무엇인가를 열정적으로 설명하는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심각한 표정으로 변혁의 이야기를 듣는 백준(강소라)과 늘 한결같은 포커페이스 권제훈(공명)의 어이 상실한 표정이 담겨 궁금증을 유발한다.

그런 두 사람을 앞에 둔 변혁(최시원)은 능청스런 표정과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은 채 열정적으로 무엇인가를 설명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과연 변혁이 이번에는 어떤 제안으로 두 사람을 놀라게 할 것인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백준이 변혁의 제안에 동의하듯 허리를 맞부딪히며 ‘쿵짝’ 의기투합 케미를 선보이고 있어 기대감을 한층 끌어 올린다.

백준을 통해 강수그룹과 아버지 변강수(최재성)의 경영 방식에 문제점을 깨달은 변혁이 제대로 각성하며 사이다 전개를 예고하고 있다. 변혁이 기획실 경력직 직원으로 입사시킨 김기섭이 새로운 마스터키가 되면서 권제훈의 활약도 시작될 예정이다.

변혁과 백준, 권제훈과 더불어 강수그룹에 침투한 ‘을(乙)벤저스’의 활약이 시청자들을 더욱 몰입감 넘치는 반란으로 끌어당길 전망이다.

‘변혁의 사랑’ 제작진은 “변혁과 백준, 권제훈은 서로에게 긍정적인 영향력을 미치며 성장하고 있다. 제대로 각성한 변혁의 강수그룹을 향한 정면 승부는 권제훈을 변화시키는 결정적 계기가 된다”며 “을 중의 을이었던 권제훈도 꿈틀거리기 시작하면서 세 청춘들이 의기투합한 반란 완전체도 시너지를 발휘한다. 새로운 국면이 펼쳐질 예정이니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변혁의 사랑’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