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 새 타이틀곡 ‘말이 되니’ 오늘(16일) 공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쥬스엔터테인먼트

/사진=쥬스엔터테인먼트

가수 알리의 신곡들이 오늘(16일) 베일을 벗는다.

알리의 5번째 미니앨범 ‘Expand’가 1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약 2년 만이다.

타이틀곡 ‘말이 되니’를 비롯해 인스트 포함 총 8곡이 수록된 이번 앨범은 다양한 음악적 시도와 더불어 R&B, 네오소울(Neo Soul), EDM 등 장르의 영역을 더욱 확장시킨 앨범이다.

‘말이 되니’는 최근 알리가 발표한 곡 중 가장 알리다운 가창력을 여과 없이 드러낸 곡이다.

작곡가 겸 뮤지션 미친감성과 RBW 메인 프로듀서 전다운, 수 많은 아이돌들을 프로듀싱한 KZ 3명의 작곡가가 의기투합해 프로듀싱 했다. 소유&정기고 ‘썸’과 최근 포맨의 ‘시간을 걸어서’의 가사를 쓴 민연재가 이끄는 라라라스튜디오가 작사에 참여했다.

알리만의 소울이 담긴 ‘102가지’는 알리가 직접 작업에 참여하면서 그녀를 돌아볼 수 있는 이야기를 담아냈다.

감성 보컬리스트 휘성이 작사로 참여해 삶의 무게에 대한 외로움을 광활한 바다 위에 홀로 떠 있는 외딴섬에 비유한 ‘섬’과 이분법으로만 바라 보려 하는 사람들의 시선을 냉철하게 해석한 ‘Black & White’에 기존곡 ‘너만 없다’, 폴킴과 함께한 ‘한 달을 못가서’까지 담겼다.

이날 앨범 발매와 동시에 공개되는 타이틀곡 뮤직비디오에는 ‘태국의 전지현’ ‘국민여신’으로 불리는 모델 겸 배우 다비카 후네가 여주인공으로 특별 출연해 열연을 펼쳤다.

알리의 새 미니앨범 ‘Expand’는 오늘(16일) 오후 6시 이후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 가능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