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가 필요한 개냥’ 윤은혜 “예능, ‘엑스맨’ 이후 12년 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 방송 캡쳐

/사진=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 방송 캡쳐

배우 윤은혜가 tvN 예능프로그램 ‘대화가 필요한 개냥’을 통해 12년 만에 예능에 출연했다.

15일 방송된 ‘대화가 필요한 개냥’에서 김구라는 “프로그램 개편을 맞아 귀여운 반려견도 궁금하고, 생활도 궁금해지는 연예인이 필요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저희가 힘들게 윤은혜를 모시게 됐다”며 소개했다. 김구라는 “이미 예능에서 활약을 하셨던 분이기 때문에 예능감은 기본적으로 장착하고 있으니까 안심하셔도 된다”고 설명했다.

윤은혜는 “고정 예능으로 치면 ‘엑스맨’ 이후 12년 만”이라며 “떨려서 잠도 못 잤다. 두 시간 정도 밖에 못 잤다”고 떨리는 소감을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