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승수, 위너 송민호에 팬심 “‘컬러링’ 좋아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배우 김승수가 보이그룹 위너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위너의 송민호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게스트로는 김병세, 김일우, 김승수, 양익준 등이 함께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게스트 중 송민호를 모르는 사람이 있다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김병세는 “나는 잘 안다. 워낙 요즘 대세이지 않냐”고 송민호에 대한 관심을 표했다. 김일우 역시 “다른 예능 프로그램에 활약하는 모습을 좋게 봤다”고 흐뭇하게 웃었다.

김승수는 “위너를 좋아한다”고까지 했다. 그러면서 “위너가 처음 발표한 곡을 너무 좋아해서 다운로드 받아놓고 차에서 항상 들었다. 그 곡이 ‘컬러링’이다”고 팬심을 드러내 송민호를 놀라게 만들었다.

송민호를 몰랐다고 한 사람은 바로 양익준이었다. 양익준은 수줍어하며 “처음 뵌다”고 인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