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덕화 “유행어 ‘부탁해요’, 스태프 위해 외쳤던 것”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배우 이덕화가 유행어부탁해요탄생 비화를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다.

이날한끼줍쇼에는 배우 이덕화와 개그맨 양세형이 출연해 서울 천호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강호동은 이덕화에게 “사실 유행어라는 것을 만든 사람이 이덕화 선생님이 시초라면서어떻게 그부탁해요~’라는 것을 만들었는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에 이덕화는원래부탁해요는 쇼의 시작 사인이었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모든 스태프들이 조용히 대기하고 있을 때 모두가 시작할 수 있는 사인이 필요했다확실히 무대를 준비할 수 있게 강조하며 말했던 것이 유행어가 됐다고 털어놨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