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덕화 “나, 잘나가는 사람이었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개그맨 양세형과 배우 이덕화가 한끼 도전에 나섰다.

15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양세형과 이덕화가 출연해 규동형제와 함께 천호동에서의 한 끼에 도전했다.

이경규는 양세형과 이덕화가 등장하자이렇게 편을 나눌 수 있겠다며 자신과 이덕화, 양세형과 강호동을 묶었다.

이어 이경규는양세형과 강호동은 요즘 대세 MC, 나와 덕화 형님은 옛날 대세 MC”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를 듣던 이덕화는과거 쇼프로그램이나 예능에서는 굉장히 잘 나가는 사람이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