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김혜성, 칼 맞고 쓰러졌다… 우도환 오열 (종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KBS2 '매드독' 방송화면

/ 사진=KBS2 ‘매드독’ 방송화면

매드독김혜성이 우도환 대신 칼에 맞았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매드독에서는 위험에 처한 김민준(우도환)을 온누리(김혜성)가 구했다.

멀리서 걸어오던 수상한 남자를 보던 온누리는 그 남자가 과거 민준을 목졸라 죽이려했던 남자임을 기억해냈다.

결국 온누리는 김민준에게 소리치며 대신 그의 앞에 대신 서 칼에 맞았다. 이를 알게 된 김민준은 오열하며 장하리(류화영)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