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생은’ 정소민, 설렘↑러블리 매력…新로코퀸 ‘탄생’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화면 캡쳐/제공=젤리피쉬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화면 캡쳐/제공=젤리피쉬

배우 정소민이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 연출 박준화)를 통해 로맨틱 코미디 장르의 새로운 강자로 등극했다.

정소민은 지난 14일 방송된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사랑을 시작하게 된 한 여성의 떨림을 현실감 있게 표현했다. 극 중 윤지호(정소민)는 계약 남편 남세희(이민기)와 첫 키스를 나눈 후 걷잡을 수 없는 사랑의 감정을 키우게 됐다. 정소민은 자꾸만 떠오르는 세희 생각에 가슴이 두근거리는 연애 초보자의 풋풋한 모습을 생동감있게 그렸다.

과거 실연의 상처를 안은 채 마음을 닫고 살아온 세희는 지호와 함께하며 조금씩 달라지기 시작했다. 그들은 평범한 커플처럼 데이트를 즐기며 한층 다정다감해진 분위기를 자아냈다. 지호의 오랜 기다림 끝에 세희가 마음을 여는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안겼다.

정소민이 활약하는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 중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