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은, 이번 생에 만난 인생 캐릭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가은 스틸 사진 / 제공 =tvN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김가은 스틸 사진 / 제공 =tvN

배우 김가은이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연출 박준화, 극본 윤난중)를 통해 인생캐릭터를 만났다는 호평을 얻고 있다.

김가은은 극 중 양호랑을 맡아 열연 중이다. 양호랑은 귀여움과 사랑스러움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 넣는 캐릭터다.

호랑은 최근 남자친구 심원석(김민석)에게 프러포즈를 받아 기뻐했다. 그녀는 결혼 준비를 위해 커플 통장을 확인했다. 그동안 꾸준히 돈을 모은 자신과 달리 돈을 넣지 않은 원석을 보며 생각에 잠겼다.

이후 아무렇지 않은 척하지만 두 사람은 각자의 고민들을 안고 있었다. 오랜만에 나선 대학로 데이트에서 호랑은 연극을 보던 중 쌓아온 감정이 터져 결국 원석에게 이별을 고했다. 김가은은 결혼과 연애 사이에서 고민하는 연인의 모습을 그리며 양호랑 역을 소화해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