넬, 4개월 만에 기습 컴백… “예상 밖 음악 도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넬 컴백 티저 / 사진제공=스페이스보헤미안

넬 컴백 티저 / 사진제공=스페이스보헤미안

모던 록 밴드 넬(NELL)이 기습 컴백한다. 지난 7월 발표한 싱글 ‘부서진’ 이후 4개월 만이다.

넬(김종완, 이재경, 이정훈, 정재원)은 15일 0시 공식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넬의 컴백 소식을 알리는 1차 폰트 티저 이미지를 게재했다.

소속사 스페이스보헤미안 관계자는 “이번 신곡은 기존 넬의 음악과는 또 다른 분위기를 지닌 새로운 형식의 음악이 될 것”이라며 “음원 공개 전까지 이번 싱글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티저 콘텐츠들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알려 기대를 높였다.

넬은 오는 12월 22~24일까지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크리스마스 콘서트 ‘CHRISTMAS IN NELL’S ROOM 2017’을 개최한다. 올해로 열한 번째를 맞이한 넬의 대표 브랜드 콘서트 ‘CHRISTMAS IN NELL’S ROOM 2017’은 완성도 높기로 유명한 넬의 공연들 중에서도 가장 화려하고 볼거리가 많기로 유명하다. 특히 12월 24일 단 하루만 진행했던 예전과는 달리 올해는 3일 동안 공연을 열고 더 많은 팬들과 함께할 계획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