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진세연과 절절한 멜로 연기하고파”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배우 김승수가 함께 연기하고 싶은 배우로 진세연을 꼽았다.

14일 오후 방송된 JTBC ‘뭉쳐야 뜬다’에서는 김승수가 출연해 교토 패키지 여행을 떠났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김승수에게 “절절한 멜로영화를 함께 찍고 싶은 여배우가 누구냐”는 질문을 던졌다.

김승수가 고민하자 MC들은 “(지목되는) 여배우도 그런 말을 들으면 기분이 좋을 것”이라고 했다.

김승수는 “같이 연기하고 싶은 파트너는 진세연”이라며 그를 “상쾌함, 위로, 에너지”라고 보태며 팬심을 드러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