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김민교 “문재인 대통령 만났을 때 뭉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배우 김민교가패러디해온 문재인 대통령과 실제로 만났을 때 뭉클했다고 밝혔다.

김민교는 14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비디오스타에 출연해패러디의 달인이라는 평을 들었다.

특히 MC 박나래는실제로 문재인 대통령을 만났을 때 기분이 어떻냐고 물었다. 이에 김민교는부담스러웠다면서 “5년간 따라해온 실존 인물을 만나게 돼서 그랬다고 대답했다.

김민교는 “5년동안 그 분을 패러디하면서 그 인물로 살았는데 실제로 마주한 순간 굉장히 뭉클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문재인 대통령께서정치가 웃음이 될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국민들을 더 웃게 해주세요고 말씀해주셨을 때가 기억난다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