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러블리즈 예인 “러블리너스와 사랑에 빠졌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러블리즈,정예인,쇼케이스

걸그룹 러블리즈 정예인이 14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 앨범 ‘Fall in Lovelyz’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종소리’를 듣자마자 팬들에게 들려주고 싶었어요.”

그룹 러블리즈의 멤버 예인의 말이다. 러블리즈는 14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미니 3집 ‘폴 인 러블리즈(Fall in Lovelyz)’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 참석해 “타이틀곡 ‘종소리’를 듣자마자 러블리너스(팬클럽)가 생각났다”고 밝혔다.

예인은 “우리는 러블리너스와 사랑에 빠져 있다. ‘종소리’를 듣자마자 팬들이 생각났다”며 “‘종소리’를 듣는 사람들도 각자 사랑하는 사람을 생각하면서 들어주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러블리즈 미니 3집과 타이틀곡 ‘종소리’는 이날 오후 6시 음원사이트에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