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넘어 드라마까지’… 성두섭, ‘해피시스터즈’ 출연 확정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성두섭/사진제공=SM C&C

성두섭/사진제공=SM C&C

배우 성두섭이 드라마 데뷔를 알렸다.

성두섭은 SBS 새 아침연속극 ‘해피시스터즈’에 출연을 확정짓고 드라마 연기에 도전한다.

‘해피시스터즈’는 사랑을 통해 정체성을 찾아가는 여자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성두섭은 극 중 작곡가 이자 상은(한영)의 애인 차도훈 역을 맡는다.

성두섭은 2005년 뮤지컬 ‘아가씨와 건달들’로 데뷔 후 ‘빨래’, ‘번지점프를 하다’, ‘김종욱찾기’, ‘프라이드’, ‘여신님이 보고 계셔’, ‘나무 위의 군대’ 등 다수의 뮤지컬, 연극 공연을 통해 이미 무대에서는 연기력과 내공을 인정받는 배우다. 또한 지난해 KBS ‘불후의 명곡’에 뮤지컬 ‘오 캐롤’ 팀과 함께 출연해 가창력을 선보이며 우승까지 거머쥔 실력파.

성두섭이 ‘해피시스터즈’를 통해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해피 시스터즈’는 ‘달콤한 원수’ 후속으로 오는 12월 4일 처음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