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의 사건, 다른 시선”…’1987′, 캐릭터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1987' 캐릭터 포스터

영화 ‘1987’ 캐릭터 포스터

영화 ‘1987’이 6인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1987’은 1987년 1월, 스물두 살 대학생이 경찰 조사를 받던 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공개된 6인 캐릭터 포스터에는 한 젊은 대학생의 죽음 이후 서로 다른 선택을 했던 다양한 인물들의 모습이 담겼다. 진실을 은폐하려는 박처장(김윤석)과 대공형사 조반장(박희순)에 맞서 소신있는 행동으로 부검을 밀어붙인 최검사(하정우)의 모습이다.

456

또 진실을 감옥 밖으로 전하려는 교도관(유해진), 보통 사람을 대변하는 신입생 연희(김태리), 사건의 진실을 물고 늘어지는 윤기자(이희준)까지.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의 선택을 내린 인물들의 이야기가 카피로 묘사됐다.

포스터에는 “너래 애국자야. 고개 빳빳이 들고 살라우” “법대로 하시죠” 등 대사가 담겨 인물들의 그려낼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장준환 감독의 탄탄한 연출력과 김윤석, 하정우, 유해진, 김태리, 박희순, 이희준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시너지가 더해진 ‘1987’은 연내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