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배우 김동원, 고현정·조인성과 한솥밥 먹는다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김동완 /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김동완 /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연극 배우 김동원이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아이오케이컴퍼니는 1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개성 있는 비주얼에 안정된 연기로 연극, 영화 등 다방면에서 꾸준한 활약을 펼치고 있는 배우 김동원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로써 김동원은 고현정·조인성·정은채·진기주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아이오케이컴퍼니 관계자는 “김동원은 연기에 대한 열정과 내제되어 있는 끼와 재능이 무한한 배우다. 김동원만의 깊이 있는 분위기가 매력적이며 아직 보여줄 게 더 많은 배우”라고 극찬하며 전속 계약을 체결한 배경을 밝혔다.

이어 “연극과 뮤지컬 등 무대를 통해 다져온 경험과 가능성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배우로서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또한 배우의 모습 외에도 매력이 다양한 만큼 여러 분야에서 즐겁게 비상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동원은 단국대학교 연극영화과를 졸업하고 2011년 연극 ‘햄릿’으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December’에 출연,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 ‘만주전선’ ‘강철왕’ ‘햄릿 더 플레이’ ‘청춘예찬’ ‘모든 군인은 불쌍하다’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다채로운 색깔을 보여줬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