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소영, ‘해피시스터즈’ 여주인공 확정…심이영과 대립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와호엔터테인먼트

/사진=와호엔터테인먼트

배우 반소영이 SBS 새 아침일일드라마 ‘해피시스터즈’(극본 한영미, 연출 고흥식 민연홍) 여주인공 출연을 확정지었다.

소속사 와호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반소영이 ‘해피시스터즈’에서 주인공 조화영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반소영이 맡은 조화영 역은 미모와 재능을 겸비한 커리어우먼이다. 조강지처 윤예은(심이영)의 남편이자 성공한 젊은 사업가인 이진섭(강서준)을 유혹하고 차지하려는 비서이자 악녀로 등장한다.

반소영은 동국대학교 연극학부를 졸업하고 드라마 ‘아이 엠 샘’, ‘공주의 남자’ 등에서 다양한 역할을 소화했다. 또한 영화 ‘협녀, 칼의 기억’ ‘간첩’ 등에 출연했으며, 최근 ‘청년경찰’에서 임팩트 있는 연기를 선보였다.

‘해피시스터즈’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여자들이 아름답고 치열한 사랑을 통해 정체성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SBS ‘어머님은 내 며느리’ ‘가족의 탄생’ ‘괜찮아, 아빠딸’ 등의 작품으로 잘 알려진 고흥식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달코한 원수’ 후속으로 오는 12월4일 오전 8시30분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