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2018 대한민국 퍼스트 브랜드 여행 예능 프로그램 ‘대상’ 수상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제공=MBC 에브리원

MBC 에브리원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제공=MBC 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가 2018 대한민국 퍼스트 브랜드의 여행 예능 프로그램 부문에서 대상을 수여했다.

한국 소비자 포럼이 주최하는 2018 대한민국 퍼스트 브랜드 대상은 경제·문화·사회·인물 등 각 부문에서 내년을 이끌어갈 브랜드를 소비자 투표로 선정하고 있다. 이번 투표는 10월 18일부터 29일까지 12일간 실시됐으며 25만 명의 소비자가 참여했다.

소비자들이 선택한 차기 연도를 이끌 여행 예능 프로그램은 MBC 에브리원의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였다.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KBS2의 ‘용띠클럽’·tvN의 ‘서울메이트’등을 제치고 대상에 선정됐다.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한국에 처음 와본 외국인들이 생생한 한국 여행기를 통해 보는 즐거움과 문화적 차이에서 오는 재미를 동시에 선사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이탈리아·멕시코·독일·러시아·인도 등 다양한 국가에서 온 외국인 출연자들의 차별화된 캐릭터와 한국 여행의 재발견이 호평을 얻고 있다.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오는 12월 21일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 열리는 2018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시상식을 통해 수상의 영광을 안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