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워너원 배진영 “신인상 타고 싶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워너원,배진영,언론시사회

그룹 워너원 배진영이 1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프리퀄 리패키지 앨범 ‘1-1=0(Nothing Without You)’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신인상을 받고 싶다”고 바랐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신인그룹 워너원의 배진영이 신인상 수상에 대한 염원을 드러냈다. 13일 오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홀 12관에서 열린 미니 1집 프리퀄 리패키지 앨범 ‘1-1=0(Nothing Without You, 이하 ‘1-1=0’)’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다.

워너원은 이번 컴백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앨범 선 주문량만 50만 장을 돌파해 앞선 미니 1집 누적판매량 72만 장까지 122만 장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데뷔앨범 시리즈로 밀리언셀러에 올랐다. 이에 대해 옹성우는 “점점 더 많은 사랑을 받는 것에 대해 감사한 마음뿐”이라고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황민현 역시 “데뷔한 지 3개월밖에 안 됐는데도 너무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고 있다. 이 사랑에 보답하자는 마음으로 열심히 활동할 계획”이라고 보탰다.

‘1-1=0’은 지난 8월 발표한 데뷔앨범 ‘1X1=1(TO BE ONE, 이하 ‘1X1=1’)’의 프리퀄 스토리를 담은 리패키지 형태의 앨범이다. 워너원으로 하나가 되기 전, 불완전했던 멤버들이 서로로 하여금 더욱 아름다워질 수 있었다는 이야기를 음악으로 그렸다.

타이틀곡 ‘Beautiful’은 텐조와 우직, 키비 등이 공동 작업했다. 서정적인 멜로디와 힙합 비트를 기반으로 워너원 멤버들의 애절한 목소리가 어우러졌다. 혼자였던 과거의 두려움, 아름다운 존재에 대한 간절한 그리움을 가사로 풀었다. 퍼포먼스는 가사를 충실히 따른 동작들로 구성했다. 윤지성은 “무대를 보면서 가사에 맞는 동작들을 찾는 재미도 느낄 수 있을 것”이라 자신했다. 옹성우는 “초겨울에 나온 앨범인 만큼 여러분들의 마음을 녹여드리겠다”고 보탰다.

올 여름 ‘Energetic’으로 음반, 음원 차트를 휩쓸고 연일 신기록을 세운 워너원이 ‘Beautiful’로 겨울까지 기세를 이어갈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더불어 오는 12월 ‘2017 MAMA(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드)’ 참석을 확정한 워너원이 신인상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도 관전 포인트다. 이에 대해 배진영은 “신인상을 타고 싶다”고 강력한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