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이하늬&추성훈♥야노시호, ‘2017 MAMA’ 동반 출연한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윤계상-이하늬 커플, 추성훈-야노시호 부부 / 사진제공=Mnet 'MAMA'

윤계상-이하늬 커플, 추성훈-야노시호 부부 / 사진제공=Mnet ‘MAMA’

CJ E&M이 개최하는 ‘2017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에 윤계상-이하늬 커플, 추성훈-야노시호 부부가 동반 출연을 확정했다.

Mnet에 따르면 윤계상, 이하늬는 ‘2017 MAMA in Hong Kong’ 무대에 시상자로 참석한다. 윤계상은 지난 달 개봉한 영화 ‘범죄도시’로 600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배우 반열에 올랐다. 이하늬 역시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다채로운 역할들을 소화,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따로 또 같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두 사람은 ‘2017 MAMA’에서도 남다른 커플 케미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추성훈, 야노시호 부부는 ‘2017 MAMA in Japan’으로 향한다. 이종격투기 선수이자 방송인으로 활동 중인 추성훈과 일본의 톱 모델인 그의 아내 야노시호는,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딸 추사랑과의 사랑스런 일상을 공개하며 대중에게 큰 인기를 얻은 바 있다. 과연 두 사람이 ‘2017 MAMA’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올해 9회를 맞은 ‘MAMA’는 No.1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이 주최하는 아시아 대표 음악 시상식이다. 1999년 ‘Mnet 영상음악대상’으로 시작, 대한민국 음악산업의 성장과 함께 꾸준한 진화를 거듭해오며 약 10여 년 동안 국내서 개최해 오다 2009년을 기점으로 ‘MAMA’로 변모했다.

2010년부터는 마카오를 시작으로 글로벌 진출, 이후 2011년 싱가포르, 2012년부터 2016년까지 홍콩으로 이어지며 단순한 연말 음악 시상식을 넘어 전 세계인들이 즐기는 최대 음악축제이자, 글로벌 소통창구, 아시아 대중음악 확산의 장으로 자리 잡았다. 특히 ‘2017 MAMA’는 ‘공존’을 콘셉트로 MAMA WEEK 기간 동안 베트남-일본-홍콩 3개 지역에서 개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