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김재욱, 바라만 봐도 아련…‘압도적 분위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팬엔터테인먼트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 김재욱의 촬영현장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13일 ‘사랑의 온도’에 출연 중인 김재욱의 촬영현장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공개 된 사진은 현수(서현진)의 새로운 작품 시작에 청신호가 켜졌음을 축하하는 자리에 참석한 김재욱의 모습이다. 사진 속 김재욱은 아련한 표정에 화이트 셔츠와 블랙 수트의 무채색 의상을 매치해 캐릭터에 무게감을 더하고 있다.

특히 언제, 어디에 있어도 박정우의 내면에 간직한 외로움과 쓸쓸한 분위기를 온 몸으로 표현해내며 깊이를 더해가고 있어 많은 시청자들의 공감과 지지를 얻고 있다.

캐릭터와 완벽하게 밀착 된 김재욱의 연기는 이야기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이끌어가고 있다. 감정, 상황의 변화에 따라 끊임없이 변화하는 박정우의 감정 온도를 세밀하게 표현해내고 있는 것. 앞으로 남은 이야기를 어떻게 풀어나갈지 기대를 모은다.

‘사랑의 온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