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림, ‘전체관람가’ 출연…창감독 단편영화에서 연기 변신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송재림/제공=SM C&C

배우 송재림/제공=SM C&C

배우 송재림이 JTBC ‘전체관람가’에서 창감독의 단편영화에 참여했다.

송재림은 최근 창감독의 단편영화의 촬영을 마쳤다. 창감독은 ‘계춘할망’과 ‘표적’등을 연출한 감독으로 다양한 장르에서 특유의 영상미를 선보여왔다. 그는 송재림을 시나리오 준비 과정에서부터 주인공으로 낙점해 두었다는 이야기를 밝혔다.

송재림 또한 열정적인 자세로 임하며 기존에 맡았던 캐릭터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는 힘든 일정에도 밝은 에너지로 촬영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송재림이 출여하는 ‘전체관람가’는 오는 26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