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리턴즈’, 단합대회로 120일 여정 마무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슈주리턴즈 / 사진제공=레이블SJ

슈주리턴즈 / 사진제공=레이블SJ

슈퍼주니어의 컴백 리얼리티 ‘슈주 리턴즈’가 금주 마지막 방송을 예고했다.

지난 7월 12일 멤버 은혁의 제대일을 기점으로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한 ‘슈주 리턴즈’는 정규 8집 앨범 녹음, 타이틀 곡 선정, 안무연습 등 리얼한 컴백 준비기를 담아낸 120일 간의 여정을 마무리하고, 오랜만에 떠나는 단합대회 에피소드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주 방송에는 단합대회 숙소에 모인 멤버들의 바비큐 파티 장면을 비롯해 이특과 신동의 ‘식당 게임’, 게임에서 이기기 위한 주사위 조작 사건까지 다양한 에피소드들이 준비돼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슈퍼주니어의 다채로운 모습을 만날 수 있었던 리얼리티 ‘슈주 리턴즈’ 마지막 이야기와 비하인드 스토리 영상은 오늘(13일)부터 금요일까지 평일 동안 ‘네이버 TV’와 ‘네이버 브이(V) 라이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6일 신곡 ‘Black Suit’(블랙수트)를 발표, 글로벌 음악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