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양현석, “우태운·지코, 랩을 위한 구강구조 타고났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우태운 / 사진=밀리언마켓 제공, 해당 방송 캡쳐

우태운 / 사진=밀리언마켓 제공, 해당 방송 캡쳐

래퍼이자 블락비 지코의 형으로 알려진 우태운이 JTBC ‘믹스나인’에서 일취월장한 실력으로 오디션을 통과했다.

지난 12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 JTBC ‘믹스나인’에서는 우태운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랩 실력으로 연습생 버스 탑승을 확정 지으며 합격의 기쁨을 누렸다.

다른 연습생들과 함께 ‘세 얼간이’라는 팀명으로 오디션에 참가한 우태운은 오디션 시작과 동시에 양현석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우태운은 “주변에 자신을 향한 부정적인 시선이 있다는 것을 알고 있지만, ‘믹스나인’이라는 주어진 기회를 잡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강한 포부를 내비쳤다.

우태운은 자신의 자작랩인 ‘포커스(Focus)’를 선보였고, 여유로운 모습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된 랩 실력을 거침 없이 쏟아내며 양현석은 물론 합격자 버스에서 함께 무대를 지켜보던 다른 연습생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무대가 끝난 후 양현석은 “랩을 하기에 좋은 구강구조와 목청을 가지고 태어났다”며, “‘쇼미더머니’에 나왔을 때보다 실력이 늘었고, 가사도 되게 잘 쓴다”고 만족스러운 반응을 보이는 등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양현석은 우태운에게 합격을 주었고 우태운은 양현석에게 랩으로 인정 받으며 연습생 버스에 탑승하게 되는 기쁨을 누렸다.

뿐만 아니라 우태운은 ‘믹스나인’ 방송 직후 등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기록하는 등 대중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기도 했다.

JTBC ‘믹스나인’은 매주 토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