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종민X빽가, 핼러윈 맞아 김건모·김건모母 변신 ‘싱크로율 100%’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의 김건모가 김종민과 빽가를 각각 김건모와 이선미 여사로 분장시켰다.

12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건모는 핼러윈데이를 맞아 배트맨으로 변신했다. 자신의 집을 찾은 김종민과 빽가를 붙잡은 뒤 김건모는 “종민이는 나로 변신하고, 빽가는 이 여사님으로 변신하라”며 방으로 끌고 들어갔다.

김종민은 배트맨 티셔츠와 고글, 하늘색 바지를 입고 김건모로 변신에 성공했다. 이어 빽가도 이선미 여사를 상징하는 동그란 뿔테 안경과 하얀색 셔츠, 머플러를 입고 등장 ‘빽선미 여사’로 완벽 변신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이선미 여사도 “신기하다”며 자신으로 코스프레한 빽가를 보고 감탄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