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샘·윌리엄, 켈리 교수 가족과 5개월 만의 재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샘·윌리엄 부자(父子)가 로버트 켈리 교수 가족과 다시 만난다.

12일 방송될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06회는 ‘마이 리틀 히어로’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지난 5월 샘-윌리엄과 BBC 방송사고로 큰 화제를 불러 모았던 로버트 켈리 교수 가족의 만남이 성사돼 눈길을 끌었다. 공통점을 공유하는 두 아빠의 대화, 발랄한 예나의 매력, 또래 친구 윌리엄·유섭이의 귀여움이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슈돌’ 제작진은 샘·윌리엄과 로버트 켈리 교수 가족이 깜짝 재회한 모습을 공개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훈훈한 케미를 보여줬던 모습에 이어 한결 더 가까워진 두 가족이 어떤 시간을 보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 속 윌리엄의 표정에서는 미소가 떠나지 않는다. 윌리엄을 바라보는 로버트 켈리 교수는 변함없이 다정한 모습으로 윌리엄을 지켜보고 있다. 유섭이는 윌리엄과 함께 훌쩍 성장한 모습으로 앙증맞은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오랜만에 재회한 두 가족의 모습에서는 행복함이 묻어나 미소를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샘 해밍턴은 로버트 켈리 교수 가족을 집으로 초대했다. 5개월여 만의 만남에 두 가족은 반가움을 감추지 못하고 격한 환영 인사를 나눴다. 예나는 변치 않은 비글미를 발산하며 윌리엄과 장난치는가 하면, 로버트 켈리 교수는 윌리엄에게 ‘귀엽다’를 연발하며 풍부한 리액션을 선보였다고. 샘 역시 예나와 유섭이 눈높이에 맞춰 놀아주며 추억을 선물했다는 후문이다.

샘·윌리엄, 로버트 켈리 교수 가족의 깜짝 재회가 담길 ‘슈돌’ 206회는 12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