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트와이스, ‘라이키’로 4관왕 “원스에 자랑스러운 존재 되겠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트와이스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트와이스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그룹 트와이스가 SBS ‘인기가요’에서 1위 트로피를 추가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트와이스는 신곡 ‘라이키(Likey)’ 무대를 선보였다. 상큼하고 발랄한 트와이스의 매력이 물씬 묻어나는 무대였다.

이날 트와이스는 에픽하이·멜로망스를 꺾고 ‘인기가요’ 1위에 올랐다. 트로피를 품에 안은 트와이스는 소속사 대표·작곡가·스태프들에게 고마움을 전했으며 “원스에게 항상 자랑스러운 존재가 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쯔위는 “도와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 이 상 받고 더욱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인기가요’는 트와이스 외에 이날 슈퍼주니어, 블락비, EXID, 세븐틴, 몬스타엑스, 아스트로, NRG, 소나무, VICTON(빅톤), JBJ, 구구단, VAV, 김소희&피에스타 예지, GATE9 등이 출연해 무대를 가득 채웠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