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킴X효선, 심사위원 사로잡은 개성 만점 참가자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더 유닛' 방송화면

사진=KBS2 ‘더 유닛’ 방송화면

러버소울 킴과 H.U.B. 효선이 남다른 매력으로 심사위원을 사로잡았다.

11일 방송된 KBS2 ‘더유닛’에서는 킴과 효선이 심사위원의 극찬을 받고 다음 라운드로 진출했다.

‘언프리티 랩스타’에 출연했던 러버소울 킴은 박재범의 ‘몸매’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킴은 무반주로 노래를 시작했고 심사위원들은 그녀의 음색에 감탄했다. 킴은 슈퍼부터로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H.U.B. 효선은 카리스마 넘치는 스타일로 등장부터 시선을 끌었다. 이어진 무대에서 독특한 매력을 한 껏 발산했고 심사위원의 칭찬을 받았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