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시언 “데뷔 후에도 헬스장서 전단지 돌렸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배우 이시언이 어려웠던 시절에 대해 털어놨다.

11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이시언과 한혜진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시언은 “예전에 옷 장사도 하고 대학로에서 청소도했다. 데뷔 후에도 헬스장에서 전단지 돌렸다”고 밝혔다. 이에 ‘아는 형님’ 출연진들은 “지금은 잘 됐으니까 괜찮다”라며 “좋은 소식 들리던데?”라고 물었다.

이에 이시언은 “아파트 청약 얘기하는 거야?”라고 말했다. 이수근은 “아파트를 장만한다는 건 여자가 있다는 건데”라고 떠봤지만 이시언은 “그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