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서은수, 신혜선 뺨 때리며 분노 “나쁜 기집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KBS2 ‘황금빛 내 인생’의 서은수가 신혜선의 뺨을 때렸다.

11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서지수(서은수)가 서지안(신혜선)에게 분노했다.

서지수는 서지안의 뺨을 때리며 “나쁜 기집애”라고 말했다. 이어 서지수는 “너 알고 있었지? 네가 진짜 아니라는 거. 엄마 아빠가 나 대신 너 보낸 거?”라고 물었다.

이에 서지안은 “그게 날 때린 이유야?”라고 되물었따. 서지수는 “우린 쌍둥이였어. 난 너한테 모든 걸 다 얘기했는데 넌 안했어. 너마저 날 동생으로, 가족으로 생각 안 했어”라고 따졌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