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언, 바람 빠진 고창석 된 사연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시언/사진=JTBC '아는 형님'

이시언/사진=JTBC ‘아는 형님’

배우 이시언이 JTBC ‘아는 형님’에서 강호동에게 새 별명을 선물 받았다.

11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모델 한혜진과 배우 이시언이 출연해 예능감을 뽐낸다. 한혜진은 톱모델답게 등장부터 형님들을 압도하는 독특한 패션 아이템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반해 이시언은 “여기 연예인들이 많이 앉아 있다”며 긴장한 모습으로 나타나 웃음을 자아냈다.

이시언은 ‘나를 맞혀봐’ 코너에서 학창시절 굴욕담을 공개하며 형님들의 흥미를 끌었다. 이시언을 계속 관찰하던 강호동은 느닷없이 “얼굴에 오달수도 보이고 바람 빠진 고창석 같기도 하다”라고 폭탄 발언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이를 부정한 이시언이 자신이 닮은 스타를 성대모사하자 짓궂은 형님들은 “그냥 바람 빠진 고창석에 가깝다며” 이시언의 귀여운 리액션을 흐뭇하게 감상했다고.

‘아는 형님’은 11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