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트럭’ 백종원, 고기 꼬치+파스타에 “너무 갔는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송 화면 캡쳐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송 화면 캡쳐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의 백종원이 푸드트럭 도전자의 독특한 음식에 걱정을 보였다.

10일 방송된 ‘백종원의 푸드트럭’에서는 7명의 참가자가 서바이벌 장사 대결을 펼쳤다. 참가자들이 각자 개발한 메뉴를 선보이는 가운데 이미옥 씨는 ‘꼬치 앤 파스타’라는 음식을 선보였다. 빵에 파스타를 넣고 거기에 돼지고기 꼬치를 꽂은 음식이었다.

음식의 모습을 본 엄마 손님들은 “아기들은 좋아하겠는데 우리들은 모양새가 빠지겠다”고 혹평했다. 이어 “꼬치 맛이 어설픈 것 같다”며 “고기는 뻑뻑하다”고 평가했다.

이를 지켜보던 백종원도 “빵에 파스타를 넣은 것까지는 특이하다”고 말했지만 역시 꼬치에 대해서는 “너무 갔는데?”라고 걱정을 드러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