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승리, 한혜리에 냉정 평가 “노래할 땐 짹짹거리면 안 된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캡처

Mnet ‘프로듀스101’ 출신 한혜리가 JTBC ‘믹스나인’ 특별 심사위원 승리로부터 냉정한 평가를 들었다.

10일 방송된 ‘믹스나인’ 3회 스페셜 선공개 영상에서는 ‘프로듀스101’ 출신 한혜리의 오디션이 공개됐다.

특별 심사위원 승리에게 “보는 대로 귀엽지 않느냐”며 자신감을 보인 한혜리는 보아의 ‘아틀란티스 소녀’를 불렀다. 하지만 한혜리는 불안정안 음정으로 승리의 시선을 끌었다.

승리는 “본인의 노래가 괜찮다고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네”라고 대답하며 “긍정적인 성격”이라고 말하는 한혜리에게 승리는 “긍정적인게 혜리 양한테 좋아보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승리는 “귀여운 외모와 목소리로 팬들에게 짹짹이라고 불린다지만 노래 부를 땐 짹짹거리면 안 된다. 참새가 아니지 않느냐”고 따끔하게 말했다.

결국 한혜리는 탈락했고 아쉬움에 눈물을 보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