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와 ‘SHALL WE DANCE’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블락비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블락비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블락비가 돌아왔다.

블락비는 10일 KBS2 ‘뮤직뱅크’를 통해 컴백 무대를 꾸몄다. 새 앨범 타이틀곡 ‘SHALL WE DANCE’와 수록곡 ‘일방적이야’를 선보였다.

‘SHALL WE DANCE’에서 블락비는 멤버 각각의 개성이 잘 드러나는 래핑과 ‘한 곡 땡기러 흔쾌히 따러’ ‘지금이 피크야 꽁무니 빼지마’ 등 위트 있는 가사로 귀를 사로잡았다.

세계적인 안무가 안제 스크루브와 국내 최정상 퍼포먼스 그룹 비비트리핀이 지원 사격에 나서 화제를 모은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시선을 끌었다.

이 곡은 지코가 프로듀싱했다. 디지털과 아날로그 소스의 자연스러운 조화로 트렌디함과 빈티지한 감성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라틴 바이브의 업템포 댄스 곡이다. 독특한 사운드에 대중성까지 잘 녹여냈다는 호평을 듣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함께 선보인 ‘일방적이야’는 박경이 프로듀싱 한 곡으로 레게 리듬의 흥겨운 곡이다.

블락비는 지난 7일 여섯 번째 미니앨범 ‘MONTAGE’를 내놓고 타이틀곡 ‘SHALL WE DANCE’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