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퀘스천’ 윤시윤, 영국 런던서 데이트 현장 포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배우 윤시윤 / 사진제공=SBS 창사특집 UHD 대기획 ‘나를 향한 빅퀘스천’

배우 윤시윤 / 사진제공=SBS 창사특집 UHD 대기획 ‘나를 향한 빅퀘스천’

 

배우 윤시윤이 영국 런던에서 미모의 여성과 데이트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윤시윤은 SBS 창사특집 UHD 대기획나를 향한 빅퀘스천짝과 사랑편에 프리젠터로 나서며 세계 곳곳의짝을 만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만나기 위해 영국 런던을 찾는다. 올해로 서른두 살이 된 그는많은 사람들이이 사람과는 결혼할 것 같다는 느낌을 받는다는데 그게 무엇인지 궁금하다며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이색 맞선에 참가한 이유를 밝혔다.

짝이라면끌림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영국의 젊은이들이 참가한 맞선의 정체는 촉각, 청각, 후각, 시각, 미각 등의 오감으로 상대를 알아보는오감 맞선 (SENSORY SPEED DATING)’. 오감 맞선은 처음 만나는 이성과 안대를 낀 채 귓가에 목소리를 들려주거나 상대의 냄새 맡고 손을 쓰다듬는 등 오감을 이용해 커플을 찾는 방식이다.

오감 맞선 이후 윤시윤은 초반의 쑥스러워 하던 모습을 온데간데 없이 미모의 여성에게잠시 대화를 하자며 먼저 데이트를 제안했다는 후문이다.

나를 향한 빅퀘스천어떻게 살아야 행복한 것인가?’ ‘나는 잘 살고 있는가?’ 등 인생이 우리에게 던지는 질문을 탐구하는 다큐멘터리다. 짝과 결혼, 부부의 본질, 일과 천직 등 인생의 다양한 가치를 경험하기 위해 셀럽 프리젠터들이 세계 여러 나라를 찾아간다오는 12일 오후 11 5왜 짝을 원하는가?’ 편을 공개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