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이트’ 장서희, “악마의 편집 NO! 천사의 편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장서희,서울메이트

배우 장서희가 1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올리브TV 예능 ‘서울메이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재치있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천사의 편집을 믿습니다.”

올리브, tvN ‘서울메이트’에 출연하는 장서희가 ‘서울메이트’의 편집에 대해 이같이 묘사했다.

10일 오후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서울메이트’ 제작발표회에서다.

장서희는 “집을 공개하는 것이 부담스러웠지만 박상혁 CP가 제작진을 믿으라며 ‘천사의 편집’을 해줄 것이라고 말해 믿고 출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장서희는 이어 “SBS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가 끝난지 얼마 안 돼 바로 예능으로 인사드리게 돼서 반갑다”며 “그간 작품에서 맡은 캐릭터가 강해서 제가 독할 것이라는 선입견이 있는데 ‘서울메이트’를 통해 저의 원래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메이트’는 오는 11일 오후 6시 올리브, tvN에서 처음 방영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