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하준, 엘앤컴퍼니와 전속 계약 체결…이하나·이준혁과 한솥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하준 / 사진제공=엘앤컴퍼니

배우 하준 / 사진제공=엘앤컴퍼니

영화 ‘범죄도시’에 출연한 배우 하준이 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엘엔컴퍼니는 10일 배우 하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을 전하며 “하준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에 출중한 재능과 변화무쌍한 매력까지 고루 갖춘 배우다. 무한한 잠재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 전폭적인 지지를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하준은 2012년 뮤지컬 ‘환상의 커플’로 데뷔한 5년차 배우다. 드라마 ‘쓰리데이즈’, ‘육룡이 나르샤’, 영화 ‘양치기들’에 출연해 얼굴을 알리기 시작한 하준은 최근 영화 ‘범죄도시’에서 미남 형사 강홍석 역을 맡아 탄탄한 연기력을 과시했다.

하준은 영화 ‘리메인’(감독 김민경)에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에 돌입, 관객들에게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일 계획이다.

한편, 엘엔컴퍼니는 이하나·이준혁·염혜란·서영화·유건·이규형·이하율·강신효 등 역량 있는 배우들이 소속돼 있는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회사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