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우도환X류화영, 유지태 도움으로 탈출 성공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KBS2 '매드독' 방송화면

/ 사진=KBS2 ‘매드독’ 방송화면

매드독’ 우도환과 류화영이 유지태의 도움으로 탈출에 성공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2 ‘매드독에서는 태양생명에 잠입한 김민준(우도환)과 박순정(조재윤), 장하리(류화영)이 덫에 걸리며 위기를 맞았다. 그런 이들을 최강우(유지태)가 발견했.

강우는 하리에게 “회장실로 도망가, 지금 경찰이 왔다고 알렸다. 민준과 순정에게는당장 나가, 내가 시간을 끌겠다”면서 내보냈다.

순정과 하리는강우를 두고 가지 않으려고 했지만 민준은 이성적으로 판단했다. “우리 여기서 나가죠라며 결국 자리를 빠져나왔다.

강우는 형사들이 찾아오자내가 실수로 들어왔네요. 미안해요라며 아무렇지 않게 상황을 무마하려 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