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인도 F4, 스릴만점 ATV 도전 “무섭지만 괜찮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MBC에브리원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의 인도 친구들이 ATV 타기에 도전했다.

9일 방송된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인도 친구들이럭키데이를 맞아 양평에서 여행을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럭키는 친구들에게새로운 경험을 해보자면서 ATV 타기를 추천했. 흥미를 보인 모습도 잠시 인도 친구들은브레이크가 어딨냐”, “이건 뭐냐면서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샤샨크는 두려움이 가득한 표정을 보여 럭키에게괜찮겠냐는 말을 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교육을 마친 뒤 바로 ATV에 탑승한 네 사람. 하지만 이들이 운전하는 ATV의 속도는 너무 느렸다. 이를 보다 못한 럭키는내가 운전할게라며 운전석에 오른 뒤 엄청난 스피드를 즐겼다. 비크람 역시바로 이거지라고 소리치며스피드광의 모습을 보여줬다.

이를 VCR로 지켜보던 김현준과 딘딘은 비크람이 제대로 스피드를 즐길 줄 안다면서 놀라워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