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이 뽑은 ‘당잠사’ 명대사 “우연이 아니고 운명이 맞네요”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정해인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정해인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정해인이 자신이 출연 중인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명대사를 꼽았다.

정해인은 9일 오후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팬들을 만났다. 그는 “드라마 속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대사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두 가지가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하나는 다음 주에 공개된다”며 “오경환 선배님과 함께 하는 장면에서 하는 대사”라고 귀띔했다.

이어 “다른 하나는 홍주(배수지)와 재찬(이종석)에게 ‘이 정도면 우연이 아니고 운명 맞네요’라고 말한 대사”라며 “꿈을 꾸게 된 계기이자 두 사람과 본격적으로 엮이게 된 장면”이라고 설명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