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정연주 “어른이 되는 게 두렵지 않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영화 '아기와 나'의 정연주·이이경 배우와 손태겸 감독/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영화 ‘아기와 나’의 정연주·이이경 배우와 손태겸 감독/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영화 ‘아기와 나'(감독 손태겸)에 출연한 배우 정연주가 어른이 되고 싶은 마음을 드러냈다.

‘아기와 나’의 주인공 이이경·정연주와 손태겸 감독은 9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에서 작품에 대해 소개했다.

특히 정연주는 “어른이 되는 게 두렵지 않다”라는 질문에 유일하게 “그렇다”고 답했다. 그는 “어른이 되고 싶다. 두려움이 있긴 하지만 부딪쳐 보고 싶은 마음이 더 크다”고 설명했다.

반면 이이경은 “어른의 책임감 때문에 아직은 준비가 돼 있지 않다”고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