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와 나’ 이이경 “방영 중인 드라마와 상반된 캐릭터라 걱정”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영화 '아기와 나'의 이이경·정연주 배우와 손태겸 감독/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영화 ‘아기와 나’의 이이경·정연주 배우와 손태겸 감독/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영화 ‘아기와 나'(감독 손태겸)의 주연배우 이이경이 개봉을 앞두고 캐릭터 변화에 대한 걱정을 털어놨다.

영화 ‘아기와 나’의 배우 이이경·정연주와 손태겸 감독은 9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예비 관객들을 만났다.

“최근의 고민이 무엇이냐”는 MC의 질문에 이이경은 “지금 방영 중인 드라마와 영화에서 맡은 캐릭터가 너무 달라 걱정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KBS2 ‘고백부부’를 통해 처음으로 코믹 연기에 도전해 열연을 펼치고 있다.

이이경은 “영화에서는 진중하고 진지한 캐릭터라 어색하게 느껴질 것 같다”고 털어놓았다. MC는 “영화를 미리 봤는데 이이경의 팬이라면 분명 좋아할 캐릭터”라고 격려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