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경규 “이태곤, 남 주자니 아깝지만 갖고 있긴 힘들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

/ 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

 

 채널A 낚시여행 버라이어티 ‘나만 믿고 따라와도시어부’ (이하 ‘도시어부’)에서 이경규가 이태곤을 향해 독설을 날리며 경계했다.

9일 방송되는 도시어부’에서는 낚시를 마친 후 직접 잡은 대어들로 요리를 만들던 이경규가 예고도 없이 찾아온 이태곤을 향해 독설을 내뱉는다. “이태곤을 사극에 출연시켜 2년 정도 낚시터에 못 오게 해야  한다장수왕 같은 캐릭터를 맡으라며 끝까지 경계하는 모습을 보이는 것.

이를 들은 이태곤이 아랑곳하지 않고 생선 요리와 차돌 된장찌개를 만들어내자 이경규는 “이태곤은 남 주자니 아깝고 갖고 있자니 힘든 존재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옥신각신 케미를 선보이는 이경규와 이태곤의 이야기는 9일 오후 11시 방송되는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