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의 조건’ 네온펀치, 첫 강화도 여행 공개…’좌충우돌’ 1박2일 예고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네온펀치, 아이돌의 조건' 캡처 / 사진제공=A100엔터테인먼트

‘네온펀치, 아이돌의 조건’ 캡처 / 사진제공=A100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네온펀치 데뷔를 꿈꾸는 A100엔터테인먼트 연습생들의 좌충우돌 여행기가 이틀 연속 팬들을 찾는다.

A100엔터테인먼트는 9~10일 오후 6시 공식 SNS 채널에 ‘네온펀치, 아이돌의 조건’ 6~7화를 연속 공개한다.

이번 ‘네온펀치, 아이돌의 조건’은 강화도 여행을 떠난 네온펀치 예비 멤버들의 이야기가 담긴다. 첫 여행에 들뜬 연습생들의 화기애애한 모습은 물론 깜짝 이벤트를 위한 멤버들의 고군분투까지 ‘충격과 반전’의 1박2일이 펼쳐진다.

네온펀치의 강화도 여행은 쉴 틈이 없다. 마치 ‘1박2일’처럼 처음부터 이동수단 복불복으로 희비가 엇갈리는 것은 물론, ‘아는 형님’의 깨알 대결 코너와 여행의 꽃인 만찬을 위한 ‘냉장고를 부탁해’ 콘텐츠 등 네온펀치의 ‘예능 종합선물세트’가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뿐만이 아니다. 각종 복불복 게임과 정신력 강화를 위한 공포 체험 등 곳곳에서 준비된 미션을 통해 네온펀치 예비 멤버들의 다양한 끼와 매력을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다.

A100엔터테인먼트는 “‘네온펀치, 아이돌의 조건’을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을 위해 특별히 강화도 여행 편을 이틀 연속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네온펀치 예비 멤버가 된 이후 처음으로 여행을 떠난 연습생들의 모습을 재미있게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매주 목요일 공개되는 ‘네온펀치, 아이돌의 조건’은 그 제목처럼 아이돌이 갖춰야할 덕목들을 하나씩 배우고 깨쳐나가는 신개념 웹 예능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네온펀치 멤버를 꿈꾸는 다연, 하정, 백아, 아랑, 이안 등 A100엔터테인먼트 연습생들의 변화 과정과 발전을 만나볼 수 있다.

네온펀치 예비 멤버들은 JTBC ‘믹스나인’ 첫 회에 출연해 시청자들로부터 눈도장을 받기도 했다. 특히 연습생 백아는 본명 ‘김수아’로 ‘믹스나인’에 도전, 귀여우면서도 섹시한 매력으로 YG엔터테인먼트의 양현석 대표를 사로잡아 화제를 모았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